크게보기

이차돈의 사(춘원 이광수전집 14)

  • 저자이광수
  • 출판일2020년 10월 10일
  • 페이지수384면
  • 판형148*210(양장)
  • ISBN/ISSN979-11-90727-25-9 04810
  • 분야홍혜원 감수
  • 역자홍혜원 감수
  • 정가 20,000 원

이전페이지

 

이차돈의 사, ‘옳음’과 ‘믿음’을 향한 한 인간의 자세
 
『이차돈의 사』는 『조선일보』에 1935년 9월 30일부터 1936년 4월 12일까지 137회 연재된 소설이다. 이 작품에서 가장 중요한 사건은 이차돈이 대의를 위하여 스스로 죽음을 선택하는 과정이다. 이차돈에게 죽음은 육체의 마지막일 뿐이며 자신의 ‘옮음’과 ‘믿음’은 영원성을 획득하게 된다. 이렇게 이차돈은 죽음으로써 자신의 궁극적 뜻을 이루는데, 이는 작품 말미에 그동안 방해자로 기능하던 사람들이 모두 자결함으로써 속죄와 반성의 길을 걷는 것에서 드러난다. ‘순교’와 ‘회개’라는 구성 요소는 종교적 담화에서 가장 핵심적인 것으로, 이차돈의 죽음은 곧 종교적 생명력이 되는 재생의 순환적 양상을 보여준다. 불법의 포교뿐 아니라 국법을 바로 세우고 임금의 왕위를 보전하기 위한 이차돈의 선택에서 죽음보다 더 중요한 것은, 죽음을 향해 가는 그의 심정 토로이다. 이로 인해 ‘옮음’과 ‘믿음’의 구체적 내용, 즉 진리를 향한 인간의 자세나 태도가 부각된다.


감수자 소개

홍혜원: 이화여자대학교 및 동 대학원을 졸업했고, 현재 충남대학교 국어국문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저서로 『이광수 소설의 이야기와 담론』, 『경계에서 사유한 한국소설』, 공저로 『페미니즘은 휴머니즘이다』, 『한국현대작가 연구』, 『한중일 근대문학사의 반성과 모색』, 『한국사회와 여성』, 『시대, 작가, 젠더』 등이 있다.
 

발간사
 
이차돈의 사
 
작품 해설: 신의를 향한 이차돈의 삶과 숭고한 죽음_ 홍혜원
 

등록된 관련도서가 없습니다